상단여백
HOME 포토뉴스
의협, 대구지역 의료기관에 마스크 1만장 전달

[라포르시안] 대한의사협회는 19일 대구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다수 발생함에 따라 대구 의료기관과 의료진이 사용할 방역용 마스크 1만장을 긴급 전달했다고 밝혔다.

의협은 "감염경로를 알 수 없는 확진자가 대구지역에 다수 발생해, 코로나19의 지역사회 확산 및 감염이 거의 확실시되고 있다"면서 "갑작스런 확진자 발생 소식에 놀란 가슴을 쓸어내리고 있을 대구 소재 의료기관들에게 조금이나마 힘을 보태기로 했다"고 취지를 설명했다. 

의협은 우선 지난 13일 이동국 선수로부터 기증받은 분량을 대구광역시의사회에 전달했다.

이에 대해 이성구 대구시의사회장은 "대구지역 의료기관들이 매우 긴장하고 불안해하고 있는 와중에 의협에서 확보해 놓은 마스크 물량을 의사회에 전달해준 데 대해 깊이 감사한다"며 "일선 의료현장에 고루 분배하고 이 위기를 함께 극복해나가자고 독려하겠다"고 말했다.

박진규 기자  hope11@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