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료정책
질병관리본부, CT 촬영 방사선량 계산 프로그램 보급

[라포르시안] 질병관리본부는 의료기관에서 환자 피폭선량을 관리하고 줄여 나갈 수 있도록 정책연구사업을 통해 CT 촬영에 대한 환자 선량계산 프로그램인 'ALARA-CT'를 마련했다고 3일 밝혔다.

ALARA은 방사선 피폭을 합리적으로 달성 가능한 가장 낮은 수준(As Low As Reasonably Achievable)으로 유지해야 한다는 방어 원칙을 말한다. 

질병관리본부는 이번 정책연구를 통해 기존 CT 선량계산 프로그램에 적용 가능한 CT 모델을 52종에서 102종으로 확대하고 적용 가능한 환자를 0세, 1세, 5세, 10세, 15세, 성인 등 연령대별로 확대했다. 

질병관리본부에 따르면 ALARA-CT는 환자가 CT 촬영으로 받는 방사선량을 계산하는 프로그램이다. 

장치에서 단순히 발생되는 방사선량이 아닌 실제 환자가 받는 피폭 영향을 반영하는 유효선량을 제공한다.

환자 촬영부위를 선택할 때 참고용 선택부위 CT영상을 함께 제공하고 엑셀 및 텍스트 변환 기능을 제공하는 등 사용자 편의성을 높여 환자 피폭선량 관리 및 관련 연구 등에 활용도가 높을 것으로 보인다. 

질병관리본부는 환자 의료방사선 피폭선량 관리기반 마련을 목표로, CT 뿐 아니라 다른 방사선 영상검사에 대해서도 환자 피폭선량 평가 프로그램을 마련해 나갈 방침이다. 

박진규 기자  hope11@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