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제약
레몬헬스케어, 생활치료센터 내 비대면진료 플랫폼 구축

[라포르시안] 레몬헬스케어(대표 홍병진)는 코로나19 경증 환자를 격리해 생활 및 치료를 지원하는 생활치료센터에 통합 비대면진료 서비스를 오픈했다고 4일 밝혔다.

이번에 오픈한 통합 비대면진료 서비스는 환자용 모바일 앱 기반 IoT 생체 모니터링을 통해 한정적인 의료 인력으로 환자 상태를 효율적으로 모니터링하며 안전하게 진료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비대면진료 시스템은 ▲환자용 모바일 앱 ▲비대면 화상 진료 서비스 ▲환자 모니터링을 위한 의료진용 웹 서비스 등으로 구성됐다. 

환자가 앱을 통해 건강 정보를 입력하거나 의료진에게 문의를 할 수 있으며, 의료진은 웹 서비스를 통해 환자 진료 현황 및 진료 일정을 관리할 수 있다. 특히 환자용 앱과 의료진용 웹 서비스 간 비대면 화상 진료가 가능하다. 

레몬헬스케어는 비대면진료 시스템과 의료기관 EMR을 연동함으로써, 안정적인 환자 모니터링 체계를 구축하고 진료 연속성 지원을 위한 표준화된 상호운용성을 제공할 예정이다.

이 회사 홍병진 대표는 “코로나19 확산에 대비한 비대면진료 시스템 구축 사업에서 레몬헬스케어가 중추적인 역할을 수행하게 되어 기쁘다”며 “코로나19로 의료기관 방역과 비대면진료 시스템의 중요성이 커진 만큼 앞으로도 자사의 기술력과 전문 인력을 토대로 효율적이고 안전한 비대면진료 환경을 조성하는데 적극 앞장서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김상기 기자  bus19@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상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