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학술
유방암, 수술 없이 가열해 없앤다
유방종양을 수술 없이 섭씨 70-90도로 가열해 없애버릴 수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스웨덴 카롤린스카 의과대학의 카린 레이프란드(Karin Leifland) 박사는 초음파 영상을 통해 바늘 같이 가느다란 전극을 유방종양 속에 밀어넣고 전류를 넣어 온도를 최고 섭씨 90도까지 올리면 수술 없이 유방종양을 제거할 수 있다고 밝힌 것으로 영국의 일간 데일리 메일 인터넷판이 22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선택적 고주파열치료'(Preferential Radio-Frequency Ablation)라고 불리는 이 치료법은 부분마취 아래 시행되며 10분이면 시술이 끝나 환자가 아무런 통증과 흉터 없이 집으로 돌아갈 수 있다고 레이프란드 박사는 밝혔다.

가열로 죽은 종양조직은 그대로 두면 반흔(상처)조직으로 아물어 아무런 해를 미치지 않는다고 한다.

환자는 시술 1, 6, 12개월 후, 그 다음부터는 매년 자기공명영상(MRI), 유방X선촬영, 초음파검사를 통해 종양이 재발하거나 전이되지 않았는지 확인하게 된다.

지금까지 80여명의 환자가 이 시술을 받았으며 최장 2년까지 추적관찰했지만 한 사람도 암이 재발되지 않았다.

레이프란드 박사는 이 치료법은 외과적 수술보다 비용이 훨씬 적게 든다면서 앞으로 5년 안에는 이 방법이 표준치료법이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 치료법은 유방종양 덩어리가 하나 뿐이고 크기가 2cm미만인 초기 유방암에 적합하며 이 밖에 환자가 나이가 많거나 당뇨병 또는 호흡기질환이 있어 수술이 어려운 경우에 쓸 수 있을 것이라고 그는 덧붙였다. 
이러한 고주파열치료는 신장암, 간암, 뼈암(bone cancer) 등의 치료에 이미 사용되고 있다.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연합뉴스  webmaster@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합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