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약계·병원
분당제생병원, 성남시에 비상약품 250세트 기탁

[라포르시안] 대진의료재단 분당제생병원(병원장 정윤철)이 코로나19로 어려운 시기에 저소득 취약계층에 도움을 주기 위해 지난 28일 성남시에 700만 원 상당의 비상약품 250세트를 기탁했다.

분당제생병원 기탁품은 병원 직원들이 기부한 월급 자투리와 자선바자회를 통해 조성된 기금으로 마련했다.

기탁품은 소화제, 진통제, 지사제, 종합감기약, 파스, 밴드, 비타민C, 벌레물림 외용액 등 8종류가 한 세트로 구성된 휴대용 의약 상자 250개다. 시는 50개 동 행정복지센터와 성남시사회복지협의회를 통해 기초생활보장수급자, 차상위계층 등에 비상약품 세트를 전달하기로 했다.

한편 분당제생병원은 최소 인원이 참석한 가운데 최근 개원 22주년 기념식을 갖고 우수 직원 포상과 더불어 코로나19 극복에 기여한 임직원에게 공로상을 수여했다.

정윤철 병원장은 "새로운 도약의 기틀을 위해 신전산시스템 도입, 공간 부족에 따른 신관 건축, 재단의 숙원 사업인 의과대학 신설을 통해 대학병원으로의 업그레이드를 지속해서 추진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상섭 기자  sslee@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