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제약·의료산업
서울아산병원 건강증진센터, 흉부영상 판독보조 AI 솔루션 도입
'뷰노메드 체스트 엑스레이' 시연 화면.

[라포르시안] 의료 인공지능(AI) 솔루션 기업 뷰노는 최근 서울아산병원 건강증진센터에서 자사의 AI 기반 흉부 엑스레이 영상판독 보조 솔루션 ‘뷰노메드 체스트 엑스레이™(VUNO Med®-Chest X-ray™)’를 도입해 활용하고 있다고 19일 밝혔다. 

뷰노메드 체스트 엑스레이는 결절, 경화, 기흉, 삼출, 간질성 음영 등 흉부 엑스레이 영상에서 이상소견을 탐지하고, 병변 부위를 정확히 제시해 의료진 판독을 돕는 인공지능 솔루션이다. 

뷰노에 따르면 서울아산병원 건강증진센터는 6월 말부터 뷰노메드 체스트 엑스레이를 도입해 수검자의 흉부 촬영 영상 판독 보조에 활용하고 있다. 흉부 영상 촬영은 건강검진에서 촬영 빈도가 가장 높은 검사로 꼽힌다. 

이 솔루션을 활용하면 의료진이 흉부촬영 영상에서 유소견이 있는 증례를 먼저 판독하도록 보조해 폐렴이나 종괴 등 병변이 있는 경우 신속한 추후 조치가 가능하다.

김현준 뷰노 대표는 “서울아산병원 건강증진센터에 뷰노메드 체스트 엑스레이가 도입돼 의료진의 영상 판독 효율성과 정확도를 높이고 보다 우수한 건강검진 서비스를 제공하는데 도움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상기 기자  bus19@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상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