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료정책
심사평가원, 창립 20주년 맞아...기념식 축소하고 나눔 활동 확대

[라포르시안] 건강보험심사평가원(원장 김선민)은 창립 20주년을 맞아 지난 30일 임직원이 참여하는 다양한 기념행사를 개최했다.

이날 기념식은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외부인 초청 없이 김선민 원장과 장진희 노조위원장 등 최소한의 직원만 참석한 채 진행했다. 기념식에 이어 ‘아름다운 스무살의 하루’ 바자회 행사를 열었다.

심평원 모든 임직원이 ‘1인 1물품기증 운동’에 참여해 총 4,762점의 물품을 모았다. 수집된 물품 판매로 발생한 수익금 전액(1,141만5,000원)은 아름다운 가게가 하는 '보육원 퇴소 청소년 지원 사업'을 위해 기부하기로 했다.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지역 농가와 소상공인 판로 지원을 위해 2동 야외 공연장에서 ‘잇다장터’도 열어 로컬푸드 판매 행사를 했다. 코로나19로 복지관 등을 찾지 못하는 지역 어르신들을 돕기 위해 축소된 기념식 부대 행사비용으로 ‘AI 토이로봇’ 25대를 준비해 밥상공동체복지재단에 기증했다.
 
김선민 원장은 “심사평가원 20년의 성장은 국민과 함께 했기에 가능했다”며 “국민이 보다 안전한 의료 환경에서 행복한 삶을 영위할 수 있도록 계속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상기 기자  bus19@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상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