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료와 사회 책·서평
국립암센터, 암병동 간호·간병통합서비스 간호실무지침서 제작

[라포르시안] 암 병동 전문 간호·간병통합서비스를 위한 임상간호실무 노하우를 담은 지침서가 나왔다. 

국립암센터에서 발간한 '암 병동 간호·간병통합서비스 임상실무지침서'는 최신 경향을 반영한 다양한 사례와 각종 서식을 활용한 설명을 담았다. 

환자 개인위생, 투약 및 수혈간호, 영양간호, 체위 변경 등 실무에 반드시 필요한 핵심 기본간호 술기를 상세히 설명해 놓았다. 

무엇보다 이 책은 중증도가 높은 암 환자를 대상으로 한 간호·간병통합서비스에 중점을 두고, 호스피스병동 운영과 연명의료계획 및 간호, 심리적 지지에 대한 내용도 함께 담았다.

실무지침서 발간 작업에는 이세나 국립암센터 암예방검진센터 수간호사(국립암센터 국제암대학원대학교 겸임조교수)가 대표저자로 집필 책임을 맡았다. 이재숙 응급실 책임간호사, 김미숙 간담도췌장암센터 책임간호사, 김화진 양성자치료센터 수간호사, 최윤아 간호본부 행정 수간호사가 공동저자로 참여했다.

국립암센터는 "보건현장에서 효과적이며 성공적인 간호․간병통합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서는 간호수행능력과 최신 경향을 반영한 임상실무역량을 높이는 것이 우선시되며, 이를 위해 표준화된 전문 임상실무지침서 발간이 시급했다"고 출간 의의를 설명했다.

김상기 기자  bus19@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상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