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약계·병원
병협, 안전한 병원이용 방안 정부에 건의

[라포르시안] 대한병원협회는 코로나19의 지역 확산으로 병원 이용에 불안해 하는 국민들을 위해 안전한 병원이용을 위한 방안이 관계부처에 건의했다고 27일 밝혔다. 

공공기관 등에서 인근 민간의료기관 등에 기존 폐렴환자 등 호흡기 환자를 전원하는 경우 사전 진단검사를 통해 ‘음성’ 결과를 확인후 전원하되 검사비용은 국가가 지원한다.

정부의 요양병원 코로나19 전수조사 발표에 따라 면역에 취약하고 기저질환을 갖고있는 환자가 많은 요양병원에 PCR 검체채취가 가능토록 키트를 공급해 달라는 것이다. 검사 필요시 안전성이 확보되는 범위 내에서 신속하게 검사를 시행해 병원 내 안전을 우선적으로 지키기 위해서다

또 코로나19 지역 확산에 따른 검사 폭증으로 검사결과 소요시간이 6시간 내에서 24시간까지 늘어남에 따라 최소한 응급의료기관에서 의뢰되는 PCR검체에 대해 우선적으로 결과 회신을 해 달라고 요청했다.

이상섭 기자  sslee@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