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약계·병원
간호협회 차기 회장선거에 신경림 현 회장 단독 출마
신경림 간호협회 차기 회장 후보.

[라포르시안] 대한간호협회 제38대 회장 후보에 신경림 현 협회장이 확정됐다.

17일 간호협회 선거관리위원회(위원장 송만숙)에 따르면 지난 16일 2020〜2021년도 임원 후보로 신경림 회장과 곽월희 제1부회장, 김영경 제2부회장을 비롯해 이사 후보 9명, 감사 후보 2명을 확정했다.

간협 정관 제45조에 따르면 회장, 선출직 이사 및 감사 후보자가 되기 위해서는 전국 17개 시도간호사회 중 5개 지부 이상의 추천이 있어야 한다.
 
신경림 회장 후보는 러닝메이트 제1부회장 후보로 곽월희 현 제1부회장을, 제2부회장 후보로 김영경 제2부회장을 지명했다.

이에 따라 오는 2월 19일 서울 소공동 소재 롯데호텔 크리스탈볼륨에서 열리는 제87회 간협 정기대의원총회에서 제38대 임원을 선출하게 된다.

선출직 이사 후보로는 ▲강윤희(이화여대 간호대학 교수) ▲김일옥(삼육대 간호대학 교수) ▲박미영(건국대병원 수석부장) ▲서은영(서울대 간호대학 교수) ▲손혜숙(현 대한간호협회 상근이사) ▲염혜아(가톨릭대 간호대학 부교수) ▲유재선(경희의료원 간호본부장) ▲윤원숙(전 국군간호사관학교장) ▲이태화(연세대 간호대학 학장) 후보등이다.

감사 후보로는 ▲박경숙(중앙대 적십자간호대학 교수) ▲탁영란(한양대 간호학부 학부장) 후보가 확정됐다.

송만숙 선거관리위원장은 "선거관리위원회는 사명감을 가지고 공정한 선거가 이뤄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상섭 기자  sslee@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