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인사동정 행사
국립중앙의료원, 난임 정신건강전문가 양성교육 실시

[라포르시안] 국립중앙의료원 중앙 난임·우울증상담센터(센터장 최안나)는 오는 10월 26일 오후 2시부터 의료원 연구동 9층 강당에서 ‘제3차 산부인과 의료진을 위한 난임 정신건강 전문가 양성교육’을 실시한다. 

이번 전문가 양성교육부터는 난임·임산부 정신건강전문가 양성 체계를 확립하고자 직군별·주제별 특화 교육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3차 난임 및 임산부 정신건강전문가 양성교육 프로그램은 ▲난임 심리상담의 기초(이승재 대구권역 난임·우울증상담센터 부센터장, 경북대학교 정신건강의학과) ▲난임 치료 단계별 심리지원(김장래 중앙 난임·우울증상담센터 부센터장, NMC 정신건강의학과) ▲난임 치료 중 흔히 마주하는 어려움(조서은 인천권역 난임·우울증상담센터 부센터장, 가천대 길병원 정신건강의학과) ▲상담실제와 적용 및 조별발표 및 수퍼비젼(중앙 및 권역센터 부센터장) 등의 프로그램으로 진행한다.

중앙 난임·우울증상담센터는 지난해 11월부터 난임 정신건강 전문가 양성교육을 시작해 현재까지 총 2차에 걸쳐 163명의 수료자를 배출했다.

김상기 기자  bus19@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상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