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제약·의료산업
테라젠이텍스, 맞춤형 유전체 분석칩 개발

[라포르시안] 테라젠이텍스 바이오연구소는 13일 테라젠 맞춤형 유전체 분석 칩을 개발해 이를 활용한 연구 빅데이터 기반 유전자 검사 서비스에 나선다고 밝혔다.

미국 써모피셔사이언티픽이 개발한 아시안 맞춤형 유전체 분석 칩을 기반으로, 그간 확보한 유전체 분석 노하우를 집약해 최근 ‘테라젠 PMRA칩’을 완성했다고 회가 측은 설명했다.

테라젠 PMRA 칩은 82만여 개의 대규모 유전 변이를 기존과 동일한 기간 내에 동일 정확도로 분석할 수 있다. 분석은 2주 정도 소요되며, 99.8%의 재검 일치율과 포함범위 95% 이상의 유전체 대표성을 지니고 있다.

홍경원 유전체서비스개발팀장은 “이 칩은 한국인을 포함한 아시아인 전체를 대상으로 활용할 수 있으며, 다양한 유전 지표들을 한 번에 볼 수 있어 각종 연구와 개인 진단에 최적화 되어 있다”고 말했다.

조필현 기자  chop23@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필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