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제약·의료산업
식약처, 시각장애인용 의약품 안전사용 정보집 발간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정승)는 오는 20일 제33회 장애인의 날을 맞아 시각장애인이 읽고 들을 수 있는 점자와 음성출력코드가 삽입된 ‘의약품 안전사용 정보집(III)’을 발간·배포한다고 밝혔다.

이 정보집에는 금연보조제, 수면보조제, 잇몸질환치료제, 화상치료제 등 총 7종의 일반의약품에 대한 ▲안전사용 ▲이상반응 ▲의약품 사용 시 주의해야할 사항 등의 정보를 Q&A 형식으로 담아냈다. 

 식약처는 이보다 앞서 2011년과 2012년에 해열진통제, 소화제, 상처치료제, 기침·가래약 등 총 21종의 일반약에 대한 ‘점자·음성출력코드 정보집’을 발간했다.  

정보집은 한국시각장애인연합회, 한국시각장애인복지관 및 맹학교 등 전국 관련단체로 배포될 예정이다.

식약처는 "정보집이 시각장애인에게 정확한 의약품 정보를 제공하여 의약품 오·남용을 방지하고 장애인들의 삶의 질 향상에 보탬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상기 기자  bus19@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상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