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약계·병원
병리학회, 신임 집행부 출범..."병리검사 수가 정상화 추진"

[라포르시안] 대한병리학회는 신년을 맞아 새롭게 조직을 개편했다고 11일 밝혔다. 

학회에 따르면 지난해 가을학술대회에서 선출된 장세진 이사장(서울아산병원)과 이교영 회장(서울성모병원)을 비롯해 회장단과 상임이사진이 재정비됐다. 

새로 취임한 장세진 이사장은 "4차 산업혁명과 인공지능의 도입 등 변화하는 의료 환경에서 병리검사 정보를 디지털화 하고 이미 시행하고 있는 유전체 병리 결과와 임상자료를 통합한 빅데이터를 구축해 진료에 활용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며 "병리검사 수가 정상화와 글로벌 학술 활동 장려를 통한 학술대회의 국제화를 추진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박진규 기자  hope11@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