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토뉴스
'2019년 몸짱소방관 달력' 판매수익금, 화상환자 치료비로 전달

[라포르시안] 한림대학교한강성심병원(병원장 전욱)은 사회복지법인 한림화상재단(이사장 윤현숙)과 공동으로 지난 26일 ‘2019년 몸짱소방관 달력 기부금 전달식’을 열었다.

이번에 서울소방재난본부가 한림화상재단에 전달한 기부금은 약 9000만원으로, 지난 11월부터 판매된 2019년 몸짱소방관 달력 1만2209부의 수익금과 사회복지공동모금회(사랑의 열매) 연합모금 등으로 조성했다.

이 기부금은 저소득 화상환자들의 의료 및 재활치료비로 지원될 예정이다.

한림화상재단은 2014년부터 서울소방재난본부 소방관들과 몸짱소방관 달력을 만들고, 수익금 전액을 저소득 가정 화상환자들의 의료 및 재활치료비로 지원해 왔다. 몸짱소방관 달력은 지난 4년간 총 4만2529부가 판매됐으며, 기부금으로 4억2000만원 정도가 모여 이제껏 총 96명의 저소득 화상환자에게 전달됐다.

올해 제작된 2019년 달력은 지난 5월 개최된 ‘제 7회 서울시 몸짱소방관 선발대회’ 출신 소방관 12명과 오중석 사진작가의 재능기부를 통해 제작했다.

라포르시안  webmaster@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라포르시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