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토뉴스
한림대동탄성심병원, 추석 앞두고 120가구에 '사랑의 물품' 전달

[라포르시안] 한림대학교동탄성심병원 사나래봉사단(단장 이희성)은 추석 명절을 앞두고 지난 26일부터 28일까지 화성, 수원, 오산, 용인, 평택 등의 지역에 거주하는 도움이 필요한 가정을 대상으로 사랑의 물품 나누기 행사를 했다.

이번 행사는 각 지역에서 추천받은 110가구와 한림대동탄성심병원에서 치료받은 환자 중 도움이 필요한 10가구 등 총 120가구를 대상으로 진행됐다. 사나래봉사단은 각 지역의 가정을 직접 방문해 가구당 5만원 상당의 부식과 생필품을 전달했다.

사랑의 물품 나누기 행사는 병원 교직원들이 자발적으로 동참하는 ‘따뜻한 한끼 나눔 후원회’에서 월급의 일부를 기부한 기금으로 마련했다.

한림대동탄성심병원은 지난 2012년 개원 이래 직원들의 자발적인 동참으로 ‘따뜻한 한 끼 나눔 후원회’를 결성, 직원들 급여의 일부분을 기부하는 방식으로 저소득층 환자 치료비 지원과 명절 때마다 사랑의 물품 나누기 행사를 진행해 왔다.

김상기 기자  bus19@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상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