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약계·병원
강서나누리병원, ‘손·발 저림 클리닉’ 개소

[라포르시안] 나누리의료재단 강서나누리병원(병원장 배정식)은 지난 9일 ‘손·발 저림 클리닉’을 개소했다고 밝혔다.

손·발 저림 클리닉은 재활의학과를 주축으로 신경외과, 정형외과, 내과 의료진이 전문팀으로 구성돼 협진시스템을 갖췄다.
 

강서나누리병원 재활의학과 이준철 과장은 “손, 발 저림 증상은 단순 일시적인 혈액순환 장애로 생각하고 쉽게 지나치는 경우가 많다. 하지만 신경장애가 원인으로 나타날 수 있다” 며 “증상이 계속된다면 정밀진단을 통해 적극적인 치료를 받는 것이 중요하다” 고 말했다.
 


라포르시안  webmaster@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라포르시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