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학술
獨여성서 28kg짜리 초대형 종양 제거

독일의 60세 여성 난소에서 28kg까지 자란 초대형 종양이 성공적으로 제거됐다.

독일 드레스덴 대학병원은 비만으로 진단된 이 여성의 난소로부터 60cm x 50cm 크기에 무게 28kg의 경계성 종양(borderline tumor)을 7시간에 걸친 수술끝에 제거했다고 밝혔다.

경계성 종양이란 양성종양과 악성종양의 경계에 있는 종양을 말한다.

수술팀은 이 종양과 함께 난소와 자궁도 함께 절제했다.

이름트라우트 아이힐러라는 이 여성은 놀라운 속도로 체중이 불어나 의사들은 처음엔 당뇨병과 운동부족으로 인한 비만으로 진단하고 비만치료제를 처방했다.

그러나 나중엔 몸이 부어올라 일어서기조차 힘들게 돼 초음파 검사를 실시한 결과 엄청난 크기의 종양이 발견됐다.

이 수술로 체중이 무려 40kg나 빠진 이 여성은 "새 사람이 된 기분"이라면서 기뻐했다.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연합뉴스  webmaster@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합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