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학술
범부처 감염병 국제 컨퍼런스 '오송 심포지엄' 개최

국립보건연구원은 25일부터 26일까지 양일간 오송의료행정타운에서 감염성 질병 연구분야의 새로운 기술을 주제로 ‘오송 심포지엄 2012(The 2nd Osong Symposium on Infectious Disease)’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심포지엄은 주요 감염병 국가대응체계 구축 및 범부처 감염병 R&D 중장기 전략 추진 강화와 최신 연구현황 및 정보 공유를 통한 국제연구 협력 네트워크를 구축을 목적으로 지난해에 이어 올해 2번째로 개최된다.

심포지엄은 ▲수학적 모델링 및 역학분석 ▲분자역학 및 메타 지놈 분석 ▲분자 이미징 및 면역세포 물질 전달 ▲항원결정기 마이닝 및 백신 개발 등 4개 주제를 대상으로 기조강연, 특별강연, 그리고 주제별 독립세션 및 토론으로 진행된다.

보건연구원 조명찬 원장은 “국내외 저명한 학자들의 강의와 토론을 통해 감염병 분야의 새로운 발전방향을 모색하는 깊이 있는 학술의 장이 될 것”이라며 “오송 심포지엄이 명실상부한 국제 심포지엄이 되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손의식 기자  hovinlove@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손의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