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료기기
바비톡, 최권열 CTO 등 분야별 핵심 인재 영입

[라포르시안] 미용의료 정보 앱 바비톡이 아마존웹서비스(AWS) 출신 최권열 최고기술책임자(CTO) 등 신성장 동력 확보를 위한 분야별 핵심 인재들을 대거 영입했다.

바비톡은 핵심 인재 영입을 통해 조직 역량을 극대화해 플랫폼 서비스 고도화는 물론 시술 시장 접근성 확대, 미용 의료재료 유통 시장 진출 등 신규 비즈니스 발굴에 속도를 낼 방침이다. 강화된 조직을 토대로 사업 영역을 대폭 확대하며 국내 1위 성형·미용 플랫폼 지위를 공고화한다는 전략이다.

새롭게 합류한 최권열 CTO는 바비톡 스케일업을 이끌 적임자로 평가받고 있다. 최 CTO는 AWS에서 선임 프로토타입 개발자, 선임 소프트웨어 개발자 등을 역임했다. LG전자, 현대백화점, CJ온스타일, 아모레퍼시픽 등 IT 계열 대기업에서는 클라우드, 웹, 모바일 등 다양한 분야 프로젝트를 성공적으로 이끌었다.

최권열 CTO는 다양한 기술적인 혁신을 거듭하며 쌓아온 개발 분야 노하우와 전문성을 바탕으로 바비톡에서 신규 서비스 기획 및 상용화 등 핵심 사업 확장 과정을 이끌며 단계별 성장을 가속화 하는 데 중추적인 역할을 수행한다.

바비톡은 내부 사일로 조직의 시너지를 더할 핵심 인재들도 충원했다. 새롭게 합류한 그로스, 병원, 사업 운영 등 부문별 핵심 인재들은 비즈니스 요구 사항에 빠르게 대응하는 동시에 각 조직의 역량 강화는 물론 유기적인 협력 체계를 구축해 나갈 예정이다.

유지훈 그로스 사일로 리드는 리디, 카카오스타일, 버킷플레이스 등에서 데이터 분야 전문가로 재직하며 다수의 프로젝트를 성공적으로 수행했다. 바비톡에서는 이용자 관점에서 필요한 다양한 서비스를 개발하고 고도화를 이끌게 된다.

김은호 병원 사일로 리드는 SSG·그린랩스 등에서 프로덕트 관련 직무를 수행하며 제품 운영 과정을 이끌어왔다. 그는 비급여 병의원에서 필요한 정보를 자동으로 수집·반영해 실제적인 기능으로 연계될 수 있도록 플랫폼 역량을 강화하는 역할을 맡았다.

안정적인 사업 운영을 위해 박근영 사업운영팀장도 새롭게 합류했다. CJ헬스케어, 프레지니우스카비코리아, 하이드라페이셜코리아 등에서 세일즈 프로젝트를 담당해 온 박근영 사업운영팀장은 운영 전략 수립, 신규 고객 발굴을 통한 시장 지배력 강화 등에 집중할 예정이다.

최권열 바비톡 CTO는 “바비톡은 성형·시술 시장의 정보 비대칭성 해소에 기여하고자 차별화된 시도를 이어왔다. 다양한 서비스와 기능을 빠르게 개발·실험하고 서비스를 확장할 수 있는 스타트업의 개발 속도와 업무 방식에 매력을 느껴 합류를 결심했다”고 밝혔다.

정희석 기자  leehan28@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희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