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토뉴스
GC, 임직원 가족 초정 ‘오픈하우스’ 개최

[라포르시안] GC는 지난 7일 용인시 기흥구에 위치한 본사 목암타운, 충북 청주시 소재 오창공장과 전남 화순군에 위치한 화순공장에서 임직원 가족 7,5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역대 최대규모의 ‘오픈하우스’ 행사를 개최했다고 8일 밝혔다.

코로나19로 인해 5년만에 개최되는 GC ‘오픈하우스’는 2001년부터 이어져 온 GC의 대표적인 축제로, 임직원들에게 바쁜 일상에서 벗어나 가족과 함께하는 행복한 추억을 선사하고, 임직원 사기 진작과 임직원 가족들의 회사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기획됐다.

올해 본사는 피크닉 컨셉, 오창은 놀이동산 컨셉, 화순은 명량운동회 컨셉으로 구분해 어린이에게만 집중됐던 과거 행사와 달리 남녀노소 모두 오픈하우스를 즐길 수 있게 기획됐다.

회사 CI를 배경으로 가족사진관, 인생네컷, 캐리커쳐를 공통프로그램으로 진행해 임직원 가족들이 오픈하우스의 추억을 상기시킬 수 있게 했다고 GC 측은 전했다.

임직원 가족들은 행사장 곳곳에 만들어진 테마랜드에서 인기가수들의 초청공연과 마술쇼, 디즈니 갈라쇼 등 문화행사를 관람하고 레크레이션 게임, 놀이동산, 페이스페인팅 등 체험 활동들을 즐겼다. 이번 행사에서는 등갈비김치찜과 피자, 치킨 등 먹을거리와 세라젬 고급안마기를 포함한 2,000여개의 경품도 제공됐다.

GC 관계자는 “가정의 달을 맞아 오픈하우스를 통해 임직원들이 애사심과 자부심을 높일 수 있고, 가족들에게 회사에 대한 좋은 이미지를 남길 수 있었다”며 “가족과 직장동료끼리 유대감을 형성하는 좋은 기회의 장이 됐다”고 말했다. 

손의식 기자  pressmd@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손의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