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료기기
올림푸스, ‘아·태 이노베이션 프로그램’ 진행

[라포르시안] 올림푸스한국(대표 오카다 나오키)은 본사가 의료분야 유망 스타트업 기업 육성 및 지원을 위해 ‘올림푸스 아시아·태평양 이노베이션 프로그램’(Olympus Asia Pacific Innovation Program·OAIP)을 개최하고 이번 달부터 참여 기업을 모집한다고 5일 밝혔다.

OAIP는 올림푸스가 헬스케어산업 전문 액셀러레이터(Accelerator) 기관인 메드테크 이노베이터(MedTech Innovator) 아시아·태평양 지부와 파트너십을 맺고 혁신적인 아이디어로 의료분야를 선도할 유망 스타트업을 육성하고 지원하기 위해 기획됐다.

이번 프로그램에는 위·대장·폐 및 비뇨기과 관련 암·질환 분야에서 조기 진단 및 최소침습 치료 발전에 기여할 수 있는 기술을 보유한 스타트업이라면 참여할 수 있다.

후보로 선발된 스타트업은 2023년 5월부터 9월까지 올림푸스 글로벌 임원진을 대상으로 대면 및 온라인 방식으로 두 번에 걸쳐 발표회를 갖는다. 결과는 2023년 11월 싱가포르에서 열릴 2023 메드테크 아시아·태평양 포럼(MedTech Asia Pacific Forum)에서 발표될 예정이다. 최종 선발된 기업은 약 7만5000달러 (한화 약 1억 원)의 연구 지원금과 함께 올림푸스 최고 전문가 집단과 함께하는 멘토링 프로그램에 참여하게 된다.

이달부터 한국을 비롯한 아시아·태평양지역 내 의료분야 스타트업을 대상으로 참가 신청을 받으며 자세한 내용은 OAIP 홈페이지(https://medtechinnovator.org/olympusapac2023/)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펠리시아 정(Felicia Chung) 올림푸스 아시아·태평양 사업개발 부문 책임자는 “메드테크 분야에서 혁신적인 기업을 발굴하고 상생 기회를 모색하기 위해 올림푸스가 처음으로 진행되는 이노베이션 프로그램을 발표하게 돼 기쁘게 생각한다”며 “디지털 솔루션 기반의 혁신적인 아이디어가 많은 아·태지역에서 인류 건강 증진에 기여하고 임상 현장에서 실질적인 가치를 제공할 수 있는 기술을 발견하고 협력해 조기 진단 및 최소침습 치료 발전에 의미 있는 역할을 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오카다 나오키 올림푸스한국 대표는 “한국은 디지털 의료기기 및 혁신적인 의료기술이 빠르게 발달하고 있다.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한국의 다양한 스타트업이 선보일 기량이 기대된다”며 “이번 프로그램에 우수한 한국 스타트업의 많은 관심과 지원을 기대한다”고 전했다. 

정희석 기자  leehan28@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희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