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약계·병원
가천대 길병원 여교수회, 취약층 환자 치료 성금 전달

[라포르시안] 가천대 길병원(병원장 김우경) 여교수회는 2일 병원 사회사업팀을 통해 취약계층 환자를 위한 치료비를 전달했다.

길병원 여교수회 서일혜 회장(진단검사의학과)을 비롯한 회원들은 이날 김우경 병원장을 만나 성금을 전달하고, 지원을 받게 된 환자 및 보호자들을 만나 빠른 회복과 쾌유를 기원했다.

여교수회의 성금은 미숙아를 출산한 고위험 산모, 암 치료 후 항암치료 및 방사선 치료 중인 환자, 무릎 인공관절과 재생불량성 빈혈 치료 중인 환자 등 4명에게 각각 전달됐다. 

가천대 길병원 여교수회는 2008년부터 매년 연말 가천대 길병원에서 치료 중인 환자 가운데 경제적 어려움을 겪는 환자를 사회사업팀으로부터 추천받아 성금을 전달해오고 있다. 

김우경 병원장은 “매년 지속적으로 환자들을 위해 정성을 보내주고 계신 여교수회 회원들에게 감사드리며, 의료진의 응원의 마음을 받은 환자분들과 보호자들께서도 힘을 내 치료 받고 회복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손의식 기자  pressmd@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손의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