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약계·병원
보건의료정보관리사협 박명화 부회장, '간호법 반대' 1인 시위

[라포르시안] 보건복지의료연대는 대한보건의료정보관리사협회 박명화 부회장이 29일 오전 국회 앞에서 간호법 제정 반대를 촉구하는 릴레이 1인 시위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날 박명화 부회장은 “지난 주말 400만 보건복지의료 연대 단체 회원들이 직접 거리로 나와 간호법 반대를 외쳤다. 의료현장에 있어야 할 그들이 왜 거리로 나왔겠는가”라며 “간호사 단독으로만 국민의 생명과 건강을 지켜낼 수 없다. 보건의료 여러 직역이 각자의 전문성을 발휘해야만 위급한 상황에서 최대의 효과를 낼 수 있다”고 강조했다.

박 부회장은 “간호사의 처우개선만을 강조하는 간호법 제정은 타 직역의 일자리를 위협하고 보건의료 직역 간 갈등과 분쟁을 심화시켜 결국 국민 건강을 저해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손의식 기자  pressmd@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손의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