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료기기
한국시니어연구소, 요양보호사 구인·구직 플랫폼 ‘요보사랑2.0' 출시

[라포르시안] 한국시니어연구소(대표 이진열)는 요양보호사 전문 구인·구직 플랫폼 요보사랑을 확대 개편한 ‘요보사랑 2.0’을 출시했다고 22일 밝혔다.

요보사랑은 요양보호사 약 2만4천여 명이 이용하고 기관 구인 정보 8천여 개를 보유한 국내 요양보호사 전문 구인·구직 플랫폼으로 요양보호사에게 구인·구직 정보를 카카오톡 알림 톡 및 문자 등으로 알려주는 서비스를 제공한다. 국가 공인 요양보호사 자격증을 보유한 사람이면 누구나 무료로 해당 알림 신청을 할 수 있다.

‘요보사랑 2.0’은 장기요양 수급자인 어르신 수에 비해 턱없이 부족한 요양보호사로 돌봄 인력난을 겪고 있는 전국 2만여 개 요양기관들의 일자리 공급 문제를 해결하고 요양보호사의 원활한 구직활동을 지원하기 위해 개발됐다.

앞서 요보사랑 1.0이 요양보호사가 기존에 등록한 기본적인 근무 조건에 따라 제한된 일자리를 매칭하는 서비스를 제공한 반면 요보사랑 2.0은 기관용 구인 서비스를 새롭게 신설해 요양보호사의 일자리 선택지를 확대하고 요양보호사 근무 조건을 세분화해 맞춤형 구직활동을 지원한다.

특히 요보사랑 2.0은 한국시니어연구소가 자체 개발한 돌봄 제공자 척도, 즉 CGI(Care Giver Indicator)를 고도화해 일자리 매칭 서비스를 최적화했다. 회원가입 시 초기에 요양보호사가 희망하는 세분화 된 근무 조건을 입력하면 로그인 시 개별 요양보호사에 맞는 맞춤형 일자리 정보만을 자동 적용해 보여준다. 요양보호사는 일자리에 대한 기본 정보, 급여 수준, 수급자 상태 및 필요한 요양서비스까지 한눈에 파악 가능해 수많은 일자리 정보를 검색할 필요가 없다.

또한 기관용 서비스는 간편한 구인 공고 등록뿐 아니라 맞춤형 인력 정보 알림 서비스를 무료로 제공한다. 기관 회원은 허위 광고, 거짓 구인 정보 등 문제를 미연에 방지하기 위해 기관 고유 번호 증서 등 서류를 확인하는 등 승인 절차를 강화했다.

이진열 대표는 “요보사랑은 돌봄이 필요한 어르신에게 요양보호사를 연결하는 수 많은 개인 사업자들의 구인난 갈증을 풀어주는 서비스가 될 것”이라며 “한국시니어연구소는 노인장기요양시장 참여자들에게 가장 시급한 문제를 IT 기술과 서비스로 해결하는 국내 리딩 실버테크 기업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정희석 기자  leehan28@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희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