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책 코로나19
인수위, 감염병 위기대응 기금·감염병전문병원 신설 추진

[라포르시안] 대통령직인수위원회가 22일 코로나19 재유행과 신종감염병 확산에 대응하기 위해 위해 '감염병 전문병원'을 신설하는 방안을 추진한다고 밝혔 주목된다.

홍경희 인수위 부대변인은 이날 오전 인수위 브리핑룸에서 "어제 보건의료분과 10차 회의를 했다.

특위는 150개 이상의 음압병상을 갖춘 세계 최고 수준의 중앙감염병전문병원을 조속히 건립하는 방안을 논의했다"고 밝혔다. 

홍 부대변인은 "다가올 세계적인 팬더믹에 국가 차원의 대응을 위해 감염병 전문인력과 치료제 및 백신 임상 시설을 갖춘 최첨단 감염병 전문병원이 필요하다는 데 공감대를 모으고 추진 방안을 논의했다"면서 "앞으로 발생할 수 있는 재유행 또는 신종감염병 확산 상황에 대비해 감염병 위기대응 기금을 신설하는 방안을 논의했다"고 말했다.

이날 회의에서는 코로나 전염병 대응 거버넌스에 대해서도 논의가 이뤄졌다.  

홍 대변인은 "현재 정부 산하에 설치된 많은 위원회 역할과 기능에 대한 재조정 또는 지속 운영 여부에 대한 재검토가 필요하다는 특위 위원들의 공감대가 있었다"면서 "따라서 질병청과 복지부 산하에 설치된 감염병 위원회 실태 파악을 해 국가 감염병 관리대응 체계에 대한 효율적인 거버넌스 마련을 구체화 할 것"이라고 했다. 

앞으로 발생할수 있는 재유행 또는 신종감염병 확산 상황에 대비해 감염병 위기대응 기금을 신설하는 방안도 논의했다. 

홍 대변인은 "기금 신설은 대규모 예산이 투입되는 과제이기 때문에 재정 당국과의 협의와 조정 작업을 통해 구체화해 나가기로 의견을 모았다"고 설명했다. 

박진규 기자  hope11@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