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책 코로나19
이달 31일부터 5~11세 접종 시작...화이자 백신 접종

[라포르시안] 코로나19 예방접종대응추진단은 오미크론 변이 우세종화로 확진자가 증가하고 있는 소아청소년에 대해 기초접종(5~11세)과 3차접종(12~17세)을 시작한다고 14일 밝혔다.

추진단은 오미크론 변이의 우세종화에도 예방접종이 가장 효과적인 대응수단이라는 점을 여러 차례 강조한 바 있다. 

이에 소아청소년과 전문가 자문회의, 백신 분야 전문가 자문회의 및 예방접종전문위원회 심의를 거쳐 5~11세의 기초접종과 12~17세의 3차접종 계획을 발표했다. 

방역당국은 세계보건기구(WHO)도 최근 예방접종의 중요성을 재차 강조한 바 있다고 강조했다.

실제로 지난 8일 WHO의 ‘코로나19 백신구성에 관한 기술자문 그룹(TAG-CO-VAC)’은 성명을 통해 코로나19 백신의 기초접종 및 부스터샷 접종을 강력하게 지지한다고 밝혔다.

자문그룹은 그 근거로, 오미크론 변이 유행에도 현재 접종되고 있는 코로나19 백신이 중증과 사망에 대해 높은 수준의 보호를 지속적으로 제공한다는 점을 강조했다. 특히 중증위험이 높은 고위험군의 백신접종이 중요하다고 밝혔다.

5~11세 접종은 소아용으로 별도 제조된 화이자 백신으로 시행한다. 

소아용 백신은 안전성을 고려해 유효성분 용량이 기존 백신에 비해 3분의 1수준(30㎍→10㎍)으로 제조됐다. 

소아용 백신은 지난달 23일 식품의약품안전처의 품목허가를 받았으며, 백신 도입일정과 품질검사에 소요되는 시간 등을 고려해 이달 31일부터 접종한다.

소아용 백신의 초도물량 30만 회분은 오늘 인천공항으로 들어온다.

박진규 기자  hope11@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