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인사동정 동정
김희수 김안과병원 이사장, 국무총리 표창 받아
왼쪽부터 권순만 보건진흥원장, 김희수 이사장, 권덕철 보건복지부 장관, 김연수 서울대병원장.

[라포르시안] 김안과병원은 김희수 이사장이 10일 서울 코엑스 아셈볼룸에서 열린 ‘2022 글로벌 헬스케어 유공포상’ 시상식에서 한국의료의 국가경쟁력 강화와 해외진출에 기여한 공로로 국무총리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메디컬 코리아 글로벌 헬스케어 유공포상은 보건복지부가 의료 해외진출, 외국인환자 유치, 외국의료인 국내 연수, 한국의료 편의성 증대 등 글로벌 헬스케어 산업 활성화를 통해 한국의료의 국가 경쟁력 강화에 기여한 공이 큰 단체나 개인에게 시상한다.  

김 이사장은 국내 안과의 표준을 정립함과 동시에 한국 안과분야의 우수성을 세계에 알리는 국제적 활동을 적극적으로 펼쳐온 공로를 인정받았다.  

김안과병원은 2017년부터 ‘한국보건산업진흥원 의료해외진출프로젝트 지원사업’에 참여했다. 2019년 베트남 호치민에 김안과 다솜병원(Kim's eye & Dasom polyclinic)을 성공적으로 개원했다. 앞서2007년부터 캄보디아 씨엠립 로터스월드 어린이센터(Lotus World Children Center) 내 ‘김안과병원 진료소’를 통해 그동안 약 4만 건의 외래진료와 2,000여 건의 백내장수술 등 안과 무료수술을 시행했다. 

이밖에도 한국국제협력단(KOICA) 및 캄보디아 보건부와 협약을 통해 2015년에는 ‘캄보디아 앙두엉 국립안과병원(Preah Ang Duong Eye Hospital)’을 설립했으며, 캄보디아를 비롯 몽골, 방글라데시, 타이완, 베트남 등지에서 의사 및 간호사를 초청해 국내 연수도 실시하고 있다.

김희수 이사장은 “김안과병원은 올해 개원 60주년을 맞았는데 그 동안 해외에서 펼쳐온 활동이 한국의료의 글로벌 경쟁력 강화에 일조했다는 점을 인정받게 되어 더 의미가 깊다”며 “지난 60년 동안 최상의 의료서비스 제공과 공공의료서비스 향상을 통해 국내 안과분야의 표준을 만들어 온 만큼 이제는 한국보건의료 글로벌 경쟁력 강화뿐만 아니라 글로벌 안과진료 표준을 제시할 수 있는 안과전문병원으로 거듭나도록 끊임없이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박진규 기자  hope11@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