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인사동정 동정
한명훈 교수, 신경손상학회 '라미 최우수논문상' 수상

[라포르시안] 한양대학교구리병원 신경외과 한명훈 교수가 지난달 29일 더케이호텔에서 개최된 제28차 대한신경손상학회 정기학술대회에서 '라미 최우수논문상'을 수상했다.

수상한 논문 제목은 ‘Effects of Possible Osteoporotic Conditions on the Recurrence of Chronic Subdural Hematoma'이다. 한명훈 교수팀은 뇌 CT 에서 측정한 Hounsfield unit(HFU) 값이 작은 경우에 만성 경막하혈종에서 수술 후 출혈 재발률이 증가한다는 점을 발견했다.

한명훈 교수는 “세계 최초로 골다공증이 있을 때 만성 경막하혈종 환자에서 수술 후 출혈 재발률이 높을 수 있는 가능성을 확인했다”고 말했다.

김상기 기자  bus19@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상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