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제약
커뮤니티케어 발맞춰 '홈케어·재활·복지' 전시회 열린다6월 13~15 코엑스서 'Reha.Homecare 2019' 개최

[라포르시안] 국내외 우수한 홈케어 의료기기와 재활·복지기자재를 한자리에서 소개하는 '2019 홈케어·재활·복지 전시회(Reha.Homecare 2019)'가 오는 6월 13일부터 사흘간 서울 코엑스 전시장에서 개최된다.

한국장애인단체연합회와 한국의료기기유통협회, 위엑스포가 공동으로 주최하는 Reha.Homecare 2019 전시회는 '행복한 삶을 실현하는 스마트 헬스케어'를 주제로 열린다.

인구 고령화에 대응해 병원 중심 의료체계에서 지역사회 통합돌봄(커뮤니티케어)으로 정부의 보건의료·복지정책 패러다임이 옮겨가고 있는 가운데 열리는 이번 전시회에는 재활, 복지기자재 및 홈케어 용품 78개사가 참여한다.

가정용 의료기기를 비롯해 이동과 보행에 도움을 주는 각종 휠체어, 보행기, 리프트, 욕창 및 낙상 방지용품, 침대(수동, 전동 등), 배회감지기, 재활운동 치료기, 치매예방용품과 솔루션, 시·청각 및 자세 보조기기와 같은 장애 보장구 등이 출품된다.

전시회 현장에서 직접 제품과 서비스를 경험할 수 있는 체험 프로그램도 진행되며, 전문가로부터 상담을 받을 수도 있다..

주요 출품업체로는 체성분분석기 분야 글로벌 기업인 인바디를 비롯해 시각장애인용 점자 정보단말기 전문업체인 셀바스헬스케어, 재활피트니스 전문기업 레드밸런스, 전동리프트 전문업체 태임, 계단 운반기 전문업체 강남캐스너터넷, 낙상방지 센서 전문업체 유메인, 기저귀 상태를 관리하는 스마트모니터를 개발하는 모닛 등이 참여한다.

주파수를 이용한 통증 완화 의료기기, 변기 부착형 전동침대, 욕창예방제품 등의 다양한 복지용품이 출품된다.

전시회 기간 중 부대행사로 재활복지 관련 세미나도 열린다.

일본 홋도리하비리시스템즈가 '일본 주야간 보호서비스의 성공적 전략'을 주제로 세미나를 개최하며, 일본 동해기기공업에서는 '시설 및 재택의 복지용구 감염예방 대책'을 주제로 세미나를 열 예정이다.

공동주최 기관인 위엑스포는 "이번 전시회를 통해 건강·재활·복지용품의 편리성과 필요성에 대한 인식을 제고해 시장 확대와 함께 산업발전을 기대한다"며 "우리나라도 초고령사회를 대비해 재활·복지용품 산업의 재도약이 절실히 요구되는 시기"라고 전했다.

전시회 관련 자세한 내용은 행사 홈페이지(www.rehahomecare.com)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김상기 기자  bus19@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상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