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책
공공병원 쥐어짜고, 영리병원 허용 추진...건강관리 민영화까지만성질환자 등 대상 '비의료 건강관리서비스' 12개 시범 인증
"건강관리를 의료행위와 별개 개념으로 생각하는 것 위험한 발상"
"정부가 공적영역서 해야할 일을 민간기업 돈벌이로 만들어"
  • 김상기 기자
  • 승인 2022.10.07 09:23
  •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