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책
의대정원 확대, 與 의원은 '신중론' 野 의원은 '의대 유치 챙기기'복지위 전체회의서 엇갈린 반응 눈길...박능후 장관 "의대 신설도 배제하지 않아"
  • 박진규 기자
  • 승인 2020.07.30 15:03
  •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