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학술
천식발작 차단 전기자극장치 개발

천식발작을 차단할 수 있는 전기자극장치가 개발됐다고 영국의 데일리 메일 인터넷판이 16일 보도했다.

배터리로 작동되는 리모컨 모양의 이 전기자극장치는 천식발작이 일어나려고 할 때 약한 전기신호를 방출, 미주신경을 자극함으로써 이를 차단한다고 신문은 전했다.

천식환자가 천식발작의 신호인 호흡곤란을 느낄 때 이 장치를 목 옆쪽 피부 가까이 대고 90초 동안 작동시키면 그곳을 통과하는 미주신경이 자극을 받아 호르몬 아드레날린이 방출된다. 아드레날린은 기도 벽에 있는 근육을 이완시켜 기관지를 넓혀줌으로써 호흡을 편하게 해 준다.

미주신경은 뇌에서 시작해 경부, 흉부를 거쳐 복부에 이르는 분포범위가 넓은 말초신경의 하나로 호흡기, 순환기, 소화기의 운동을 조절한다.

천식발작은 환자가 알레르기 항원(꽃가루, 먼지진드기 등), 바이러스 감염, 스트레스 등에 노출되었을 때 기관지의 평활근 수축으로 기도가 좁아지면서 발생한다.

현재는 흡입장치를 통해 기도확장제를 투여하지만 인후통, 근육떨림 같은 부작용이 나타날 수 있고 흡입제가 듣지 않는 경우도 있다.

이 천식차단 전기자극장치는 현재 미국 캘리포니아 알레르기-천식센터 등에서 30명의 남녀환자를 대상으로 임상시험이 진행 중이다.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연합뉴스  webmaster@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합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