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학술
김동규 교수, '전이성 뇌종양의 치료' 출간

김동규 서울대병원 신경외과 교수는 지난 12일 병원 감마나이프센터에서 ‘전이성 뇌종양의 치료 저서 출판기념회’를 가졌다.

이날 기념회에는 강대희 서울의대 학장, 정희원 서울대병원장, 권이혁 명예교수, 최길수 명예교수, 한대희 명예교수 등 50여명이 참석했다.

김 교수와 미국 피츠버그대학 L Dade Lunsford 교수가 공동 편집자로 참여한 이 책은 전이성뇌종양에 대한 전반적 지식 및 최신 치료 경향과 기법이 정리되어 있으며, 세계적 출판사인 독일 Karger사를 통해 올 1월 발매됐다.

미국, 영국, 독일, 캐나다 등 8개국 61명의 각 분야 전문가들이 3년의 기간을 거쳐 완성된 이 책은 전이성뇌종양의 분포, 진단, 생물학적 측면 등 기초적인 측면과 수술, 방사선수술, 방사선치료, 항암 치료 등 다양한 치료 방법에 대한 개별적 또는 종합적 접근 방법에 대해 기술해 놓았다.

또 전이성 뇌종양 치료에 대해 종합적이고 새로운 가이드라인을 제공하고 있으며, 임상에서 일상적으로 부딪치게 되는 전형적인 경우들은 물론이고 각종 치료 후 재발한 경우, 수술을 적용하기 어려운 경우 등 다양한 임상 상황에 대한 대응 방법들을 제시하고 있다.

김동규 교수는 “이 책이 의사들에게는 전이성 뇌종양에 대한 표준진료지침을 제공하고, 환자들에게는 삶의 희망을 주기 위한 조그만 밑거름이 되기를 기대한다” 고 말했다. 

이상섭 기자  sslee@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