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료기기
케이메디허브, 메디테크서 헬스케어 보유 기술 우수성 알려
양진영 케이메디허브 이사장

[라포르시안] 케이메디허브(대구경북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이사장 양진영)는 이달 13일부터 15일까지 제주도에서 개최된 ‘2023 MEDITEK–Open Innovation & Biz Partnering’(이하 메디테크)에 초대 조직위원회로 참가하는 한편 재단이 보유한 우수기술에 대한 적극적인 마케팅을 펼쳤다.

재단은 행사 첫째 날 ▲악교정 수술 장치 기술 ▲안경과 같은 소형기기에 적용할 수 있는 블루투스 생체신호 분석기술 ▲초음파 변환소자를 활용한 피부 미용기기 ▲단시간에 감염병 진단이 가능한 분자 진단 기술을 소개하는 프리젠테이션을 진행했다.

특히 초음파 변환소자를 활용한 피부 미용기기 기술은 ‘MEDITEK Innovation Awards 2023’ 수상작으로 메디테크 기간 행사장에 전시돼 관람객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더불어 올해 인터비즈에 이어 메디테크에도 출품한 집속 초음파를 이용한 뇌혈관 장벽 개방 및 약물 전달 기술 또한 기업관계자들로부터 큰 관심을 받았다.

재단은 메디테크에서 확인한 기술 수요에 대해 지속적인 후속 조치로 기술 이전 및 기술사업화 성과를 도출할 계획이다.

재단은 이와 함께 올해 메디테크에 참가한 병원 및 관련 기관을 대상으로 2025년 완공 예정인 ‘의료기술시험연수원’을 소개하는 자리도 마련했다. 의료기술시험연수원은 의사·간호사 등 보건의료인의 자격시험 및 연수(보수) 교육을 통해 전문 보건의료인을 양성하는 것을 목적으로 설립되는 기관이다.

케이메디허브 내 1만9722㎡ 면적에 지상 7층·지하 2층 규모로 건립 예정인 의료기술시험연수원은 증강현실(AR)·가상현실(VR) 기술을 이용한 첨단 의료기술 훈련부터 미니피그 등 실험동물을 활용한 다양한 수술훈련까지 가능하다.

양진영 이사장은 “제1회 행사가 개최된 메디테크의 시작이 의료기기·헬스케어 분야 오픈이노베이션을 통한 기술사업화의 가장 중요한 부분으로 자리매김하기를 바란다”며 “재단은 앞으로도 기업과 상생 협력하는 데 노력을 기울이며 메디테크와 함께 우수한 기술·서비스를 더 많이 보급하고 기술사업화를 촉진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정희석 기자  leehan28@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희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