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료기기 K-HOSPITAL+HEALTH TECH FAIR 2023
[KHF 2023] 아이알엠, ‘의료 빅데이터 플랫폼’ 구축 제안

[라포르시안] 의료데이터 기업 아이알엠(최승욱)은 오는 9월 14일부터 16일까지 서울 코엑스에서 열리는 ‘국제 병원 및 헬스테크 박람회’(K-HOSPITAL+HEALTH TECH FAIR with HIMSS·KHF 2023)에 참가해 ‘Healthcare 4.0 is all about DATA’를 주제로 핵심 솔루션을 소개한다.

아이알엠은 의료데이터 활용과 디지털 전환 등을 주제로 다양한 포럼이 열리는 KHF 2023에서 ▲비정형 의료 빅데이터 구축 ▲표준화를 통한 상호운용이 가능한 데이터 운영 관리 ▲인공지능(AI)을 활용한 진단·의료영상 연구 지원 ▲클라우드 기반 대규모 다기관 의료영상 통합 연구 솔루션 등 의료데이터 플랫폼 구축과 솔루션을 병원에 제안한다. 이와 함께 제품 활용 분야와 목적에 따른 현장 컨설팅도 진행한다.

특히 최승욱 대표는 오는 15일 열리는 대한병원정보협회 추계 학술 세미나에서 ‘Enterprise Data Platform을 이용한 디지털 전환 및 의료 인공지능 활성화 전략’을 주제로 의료데이터 플랫폼 구축 사례와 성과를 발표한다.

아이알엠은 상호운용이 가능한 의료·헬스케어 데이터 기술을 기반으로 전 세계 20개국·299개 의료기관에 의료데이터 통합과 진료 정보 교류를 지원하는 자사 제품을 공급했다.

더불어 의료정보시스템 상호운용성(Interoperability)·연결성을 국제표준에 기반해 검사하는 IHE Connectathon에 꾸준히 참가해왔다. 

지난 IHE EU Connectathon 2022에서는 세계 최초로 AI Results Display 판독 결과 디스플레이 표준 검증 테스트를 통과해 데이터 표준화 기술에 대한 우수성을 인정받았다.

최승욱 대표는 “아이알엠은 병원의 의료데이터 활용 목표, 의료데이터 특성, 보유하고 있는 데이터의 다양한 조건을 고려해 병원 내 모든 데이터의 상호운용이 가능한 의료데이터 통합과 진료 교류 플랫폼을 구축해 왔다”며 “의료데이터 전문 역량과 다년간 구축 경험을 바탕으로 모든 병원이 의료데이터와 AI를 효과적으로 활용하는 디지털 전환 전략을 수립·실행하는 데 필수적인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이 목표”라고 말했다.

정희석 기자  leehan28@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희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