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료기기
뉴트라시맨틱스, 사외이사로 손문기 전 식약처장 선임

[라포르시안] 디지털 헬스 전문기업 라이프시맨틱스(대표이사 송승재)의 자회사 뉴트라시맨틱스(대표 이병주)는 뉴트리션 사업 경영 강화를 위해 손문기 전 식품의약품안전처장을 사외이사로 선임했다고 31일 밝혔다.

손문기 사외이사는 연세대 식품공학과를 졸업하고 미국 럿거스대학교 대학원에서 식품공학 석·박사를 마친 식품 분야 전문가다. 

2016년부터 2017년까지 식품의약품안전처장을 역임하는 등 정부 기관에 20년 이상 몸담으며 국내 식의약 산업 발전에 기여해 왔다.

특히 1996년 보건복지부 대전지방식품의약품안전청 시험분석실장을 시작으로 식약청(현 식약처) 식품안전기준팀장, 식중독예방관리팀장, 식품관리과장, 식품안전정책과장, 식품안전국장 등 식약처 식품 관련 핵심 보직을 두루 경험했다. 2005년 보건복지부에서도 식품정책과장을 역임했고 이듬해 국무조정실 식품안전기획단에 파견돼 근무했을 정도로 식품 분야에 정통하다.

뉴트라시맨틱스는 최근 미국 건강기능식품 제조기업 라이프블룸(LifeBloom)과 상품 개발 및 제조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건기식 완제품 개발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또 이번 사외이사 선임을 통해 자사 R&D·제조·비즈니스 개발 등 뉴트리션 사업 전반에 손 사외이사의 풍부한 경험을 적극 활용할 계획이다.

라이프시맨틱스의 디지털 헬스케어 기술이 더해진 디지털-뉴트리션 및 시니어 뉴트리션 헬스케어로 사업 확장을 구상하고 있는 만큼 뉴트리션 산업 성장을 이끄는 기업으로 거듭난다는 목표다.

이병주 대표는 “오랜 공직 생활 대부분 식의약 분야 주요 보직을 역임해 온 손문기 전 식약처장을 사외이사로 모시게 돼 기대가 크다”며 “손 사외이사의 풍부한 경험을 기반으로 뉴트라시맨틱스가 수행하는 다양한 비즈니스 경쟁력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정희석 기자  leehan28@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희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