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약계·병원
칼슘·비타민D 혼합복용, 사망률 위험 낮춰고대안암병원 김신곤 교수팀 연구결과...전체사망률 15% 감소

[라포르시안] 고대안암병원 내분비내과 김신곤 교수팀(김신곤·김경진A·김남훈·김경진B·최지미)이 칼슘과 비타민D 혼합복용이 전체 사망 발생 위험을 낮출 수 있다는 연구 결과를 발표했다.

우리나라는 칼슘 섭취가 비교적 적은 국가 중 한 곳이다. 더욱이 칼슘 섭취에 대한 기존 연구는 서양을 중심으로 이뤄졌고, 비타민D 관련 대규모 임상 연구들도 있었으나 연구 대상 설정에서 우리나라 인구 현실과는 달랐기 때문에 한국인 대상의 국내 연구 필요성이 강조돼왔다.

따라서 이번 연구는 한국인 대상의 칼슘 및 비타민D 보충제 사용과 사망률 관계를 규명하고, 칼슘과 비타민D 혼합복용 근거를 마련했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

연구팀은 국민건강보험공단 코호트 데이터를 활용해 90일 이상 칼슘보충제를 단독으로 복용한 6256명과 칼슘보충제와 비타민D를 함께 병용한 2만1590명 등 총 2만7846명의 환자 데이터를 통해 두 그룹 간 사망률을 분석했다.

이 결과 칼슘보충제 단독 복용군은 칼슘보충제 및 비타민D를 복용하지 않은 사람에 비해 전체사망률에서는 차이가 없었다. 

그러나 비타민D와 칼슘보충제를 혼합 복용한 경우에는 복용하지 않은 사람에 비해 전체사망률이 15% 낮아지는 것이 관찰됐다. 

특히 심혈관 관련 사망위험도가 28% 낮은 것으로 확인됐다. 남성보다는 여성이, 65세 고령인 경우, 기저질환으로 심혈관이나 암이 있는 경우에 더 효과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김경진B 교수는 “이번 연구 결과가 칼슘과 비타민D의 병합요법이 사망률 위험도를 낮추는 데 기여할 수 있음을 확인했다”며 “비타민D가 부족한 경향이 있는 한국인에서 의미가 있으며 특히 비타민D가 부족한 취약군에게는 칼슘과 비타민D 병합요법을 적용하는 것이 도움이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이번 연구 ‘All-cause and cause-specific mortality risks associated with calcium supplementation with or without vitamin D: A nationwide population-based study’는 국제학술지 내과학회지 저널(Journal of Internal Medicine·IF: 13.1)에 게재됐다.

정희석 기자  leehan28@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희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