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료기기
시지바이오, HA 필러 ‘지젤리뉴’ 4700억 규모 수출 계약

[라포르시안] 바이오 재생의료 전문기업 시지바이오(대표이사 유현승)가 중국 상해비정무역유한회사와 자사 히알루론산(HA) 필러 지젤리뉴(GISELLELIGNE) 유니버셜·시그니처 2를 3년간 4700억 원 규모로 공급하는 수출 계약을 체결했다고 21일 밝혔다.

상해비정은 중국 의료기기 유통회사로 현지 주요 유통망을 다수 확보해 필러를 비롯해 다양한 에스테틱 품목들을 중국 전역에 유통하고 있다. 2019년부터는 지젤리뉴 총판 대리상으로서 시지바이오와 긴밀한 파트너십을 맺고 있다.

시지바이오는 2019년 지젤리뉴 유니버셜의 중국의약품관리국(NMPA) 품목 허가를 획득한 데 이어 2022년 10월 지젤리뉴 시그니처 2의 품목 허가를 취득했다. 특히 최근 급격히 성장하고 있는 중국 의료미용 시장에 두 번째 프리미엄 필러를 공급해 중국 시장 점유율을 확대하겠다는 계획이다.

지젤리뉴는 프리미엄 히알루론산 필러로 기존 시장에 존재하던 탄성이 좋은 입자타입(Biphasic) 필러와 점성이 좋은 겔 타입(Monophasic) 필러의 장점만을 결합한 필러다. 특히 공전과 자전을 통해 고점도의 두 제형을 일정하게 혼합하는 ‘R2 공법’을 적용한 세계 최초 2 in 1 구조의 멀티레이어드 필러로 볼륨이 잘 형성되면서도 필러를 주입한 경계면이 자연스럽다는 점에서 경쟁 제품 대비 눈에 띄는 차별성이 있다.

지젤리뉴는 눈 밑, 입술, 목주름 외 잔주름과 중간 진피에 사용할 수 있는 지젤리뉴 시그니처 1과 팔자주름, 이마 외 얼굴전체나 진피 하부에 사용하는 지젤리류 유니버셜, 턱, 콧대 외 골막 위에 사용 가능한 지젤리뉴 시그니처 2 등 총 3가지 라인업으로 이뤄져 있다.

부위별 사용 가능한 제품군을 통해 피부 깊은 곳에서는 높은 볼륨을, 얇은 곳에서는 경계면의 부자연스러움 없이 자연스럽게 볼륨을 구현할 수 있다. 특히 피부 깊은 곳의 주름을 수복하기 위한 용도로 사용되는 지젤리뉴 시그니처 2에는 국소 마취 성분인 ‘리도카인’을 탑재해 필러 시술 때 느끼는 통증을 줄여줄 수 있다는 점에서 기존 제품들이 충족시키지 못했던 미충족 수요를 충족시켜줄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유현승 대표는 “지젤리뉴는 시지바이오의 기술력으로 만들어낸 프리미엄 HA 필러 라인으로 세계 최초로 공전과 자전 원리를 통한 멀티레이어드 구조로 개발돼 중국 시장을 비롯한 여러 해외 시장에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며 “이번 지젤리뉴 유니버셜 및 시그니처 2 수출 계약으로 중국 HA 필러 시장 점유율을 적극 확대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정희석 기자  leehan28@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희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