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료기기
쓰리제이, '체킷 질 유산균 검사' 베타서비스 출시마이크로바이옴 분석해 개인별 질 유산균 추천

[라포르시안] 쓰리제이(대표 박지현)는 여성의 질 마이크로바이옴을 분석해 개인에게 필요한 질 유산균을 추천해 주는 질 유산균 검사 베타서비스를 출시했다고 3일 밝혔다.

마이크로바이옴은 우리 몸에 살고 있는 미생물 생태계를 의미한다. 특히 질에 살고 있는 미생물은 질염과 임신 유지 등 여성 건강에 중요한 역할을 하지만 그 중요도에 비해 연구와 관련 서비스가 부족한 상황이었다.

쓰리제이는 지난해 11월 질 마이크로바이옴을 분석해 그에 맞는 질 유산균을 추천해 주는 ‘체킷 질 유산균 검사’ 서비스를 출시했다. 해당 베타서비스는 출시 15일 만에 1000건의 검사 키트가 소진될 만큼 호응을 얻었다.

성공적인 베타테스트를 마친 쓰리제이는 한층 업그레이드된 질 유산균 검사 서비스를 이달 새롭게 선보였다.  

이번 체킷 질 유산균 검사에는 더 개인화된 정보를 알고 싶다는 이용자들의 피드백을 반영해 ‘개인 문진’을 통해 검사 참여자 중 자신의 질 건강이 상위 몇 퍼센트인지 확인할 수 있는 기능이 추가됐다. 또 기존 서비스에서 분석한 질 유산균 4종에 유해균 3종을 추가해 질 마이크로바이옴에 대한 풍부한 정보를 제공한다. 쓰리제이 체킷 질 유산균 검사는 이달 초 순차적으로 기존 베타서비스 이용자에게 공개된 후 일반 참여자에게도 오픈될 예정이다. 

박지현 대표는 “더 발전된 질 유산균 검사를 한국 여성들에게 제공할 수 있어 기쁘다”며 “체킷을 믿고 베타서비스에 참여해 주신 분들께 감사 표시로 먼저 발전된 검사 서비스를 이용해 볼 수 있도록 순차적으로 오픈하게 됐다”고 밝혔다.

정희석 기자  leehan28@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희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