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료기기
케이메디허브, ‘디지털헬스케어사업단’ 업무 추진계획 수립

[라포르시안] 케이메디허브(대구경북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이사장 양진영)는 ‘디지털헬스케어사업단’ 출범에 맞춰 업무 추진계획을 수립하고 국내 유관 산업 발전을 위한 업무에 착수했다고 3일 밝혔다.

케이메디허브는 디지털 헬스케어 의료기기 실증사업을 수행하며 기업과 병원을 연계해 제품의 임상적 유효성을 검증하고 사업 결과를 활용해 ▲신의료기술 등재 ▲혁신형 의료기기 획득 ▲해외 인허가 인증을 통해 의료기기업체들의 국내외 시장진출을 지원하고 있다.

특히 첨단의료기기개발지원센터는 디지털헬스케어사업단 아래 실증사업화팀·임상평가지원팀· 의료빅데이터팀 3개 팀을 구성하고 업무추진 계획과 역점사업을 수립했다.

실증사업화팀은 인공지능(AI) 소프트웨어 의료기기·디지털 치료기기 등 디지털 헬스 의료기기에 대한 전주기 지원을 위해 스마트임상시험 시스템을 고도화하고 관련 연구회를 운영해 혁신 의료기기 통합심사를 통한 인허가·임상 실증·건강보험 등재 등 지원에 나선다.

임상평가지원팀은 임상시험 프로토콜 가이드 및 케이메디허브의 공동 IRB 지원을 위해 e-IRB 시스템을 고도화하고 디지털 전환형 의료제품 기술개발 사업도 발굴할 예정이다.

이밖에 의료빅데이터팀은 의료정보·임상 데이터 등을 관리·분석하는 업무를 담당하며 의료빅데이터 구축과 함께 디지털 헬스케어 기업과 병원 간 얼라이언스 구축을 추진한다.

양진영 이사장은 “케이메디허브는 디지털헬스케어사업단 출범을 통해 기업들이 단독으로 해결하기 어려운 기술적 지원을 제공하고, 디지털 헬스케어 분야 산업 진입을 적극 도울 것”이라고 밝혔다.

정희석 기자  leehan28@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희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