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약계·병원
이정근 의협 상근부회장, 간호법 반대 릴레이 1인 시위 진행

[라포르시안] 보건복지의료연대는 27일 대한의사협회 이정근 상근부회장이 국회 앞에서 간호법 반대 릴레이 1인 시위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날 이정근 부회장은 “간호법의 가장 큰 문제는 보건의료체계 근간을 흔들어 의료서비스의 질 저하와 국민건강에 심각한 위해를 불러일으키는 데 있다”며 “그 피해를 온전히 국민들이 감당토록 하는 무책임한 행태에 강력히 반대하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 부회장은 “간호사의 복지와 처우개선의 필요성에 있어서는 충분히 공감하지만 간호법안이 결코 해답이 될 수는 없다”며 “전체 직역을 고려한 합리적인 대안을 마련해야 함에도 보건의료발전과 상생, 그리고 국민의 건강권 보호를 위한 합당한 요구를 외면하고 있다. 간호사만의 이익을 위해 국민건강을 희생할 수는 없는 것”이라고 규탄했다.

그는 “불필요한 갈등이 장기화되면서 보건의료계 모두 극심한 피로감을 느끼고 있다”라며 “지금이라도 간호법안 제정을 반대할 수밖에 없는 상황을 이해하고 법안을 즉각 철회하기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대한의사협회를 비롯한 보건복지의료연대 소속 단체들은 간호법안 폐기까지 국회 앞 릴레이 1인 시위, 화요집회 등 단체 활동을 지속하며 간호법의 문제점을 국회와 국민에게 알릴 예정이다.

손의식 기자  pressmd@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손의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