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책
보의연, '노인 건강관리 정책 방향' 원탁회의 개최

[라포르시안] 한국보건의료연구원(원장 한광협)은 오는 26일 오후 3시부터 ‘노인 건강 관리 정책 방향’을 주제로 원탁회의 'NECA 공명'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2022년 12월 기준 우리나라 노인인구 비율은 18.0%로 고령사회 수준이며, 통계청은 2025년 상반기에는 초고령사회에 도달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보건의료연구원은 지난해 초고령화 사회 진입과 노인 의료비의 급격한 증가에 대비하고 건강 노화를 준비할 수 있도록 ‘노인 건강생활을 위한 가이드라인 개발’ 연구를 수행했다. 이번 원탁회의는 근거 기반의 노인 건강생활을 위한 가이드라인을 제시하고 수용성을 높이기 위한 정책을 제언하고자 마련했다.

좌장은 보건의료연구원 한광협 원장과 차의과대학 전병율 교수가 맡았다. 한광협 원장이 ‘초고령사회를 앞둔 국내 노인 건강관리 논의 필요성’을 제시하는 것으로 시작해 서울아산병원 노년내과 정희원 교수가 ‘한국의 노인 건강관리 정책 문제점과 해결방안’을 발표한다.

일본 도쿄 건강장수의료센터 김헌경 前 연구부장이 ‘일본의 경험을 토대로 한 한국의 노인 건강관리 방향’을 제언하고, 보건의료연구원 이민 정책연구팀장이 ‘노인 건강관리를 위한 가이드라인 개발 정책 방향’에 대해 발표한다. ㈜휴레이 포지티브 최두아 대표가 ‘건강관리 서비스 개발 현황과 미래’에 대해 발표한다.

패널 토의에는 가톨릭의대 예방의학과 이원철 교수와 중앙일보 신성식 기자를 좌장으로 경희대 동서의학대학원 노인학과 임희숙 교수, 건국대병원 가정의학과 신진영 교수, 강남대 실버산업학과 박영란 교수, 한국건강증진개발원 건강증진사업센터 강창범 센터장이 참여한다. 

원탁회의는 보건의료연구원 유튜브 채널로 실시간 무료 시청이 가능하다.

김상기 기자  bus19@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상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