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료기기
뷰노, 만성질환 관리 브랜드 ‘하티브’ 출시

[라포르시안] 의료 인공지능(AI) 기업 뷰노(대표 이예하)가 심전도 측정 의료기기와 혈압계·체온계 등 가정용 의료기기 3종과 건강관리 모바일 앱으로 구성된 만성질환 관리 브랜드 ‘하티브’(Hativ)를 출시했다.

9일 뷰노에 따르면 심전도 측정 의료기기는 크라우드 펀딩 플랫폼 와디즈에서 이날부터 오는 26일까지 펀딩이 진행되며 혈압계·체온계는 뷰노 하티브 공식 스토어 및 자사 몰에서 9일부터 판매가 시작된다. 제품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뷰노 홈페이지(https://vuno.co/hativ)에서 확인할 수 있다.

뷰노는 하티브 출시로 사업영역을 B2H(기업-병원)뿐만 아니라 B2C(기업-소비자) 영역까지 확장하게 됐다. 특히 그간 쌓아온 AI 기반 우수한 데이터 분석 기술과 병원 서비스 및 네트워크를 통해 개인이 측정·기록·관리하는 생체 데이터를 활용해 개인과 병원을 연결하는 디지털 헬스케어 생태계를 구축해 나갈 계획이다.

하티브는 만성질환 관리에 필수적인 세 가지 주요 가정용 의료기기 ▲심전도 측정 의료기기 ‘하티브 P30’ ▲자동전자혈압계 ‘하티브 BP30’ ▲귀 적외선 2in1 체온계 ‘하티브 TP30’을 포함하고 있다.

각 의료기기를 통해 측정된 정보는 모바일 앱 ‘하티브케어’를 통해 관리할 수 있다. 뷰노는 하티브케어 앱에 생활 습관 관리, 커뮤니티, 쇼핑몰 등 기능을 순차적으로 오픈해 만성질환 건강관리 플랫폼으로 영역을 확장해 나갈 계획이다.

여기에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혁신의료기기로 지정된 AI 기반 심전도 분석 소프트웨어 ‘뷰노메드 딥ECG’를 심전도 측정 의료기기에 탑재해 의료 AI 기술이 개인의 건강한 일상 유지에 실용적으로 도움이 되는 기술임을 소비자들에게 직관적으로 전달할 예정이다.

이예하 대표는 “새롭게 선보이는 만성질환 관리 브랜드 하티브는 B2C 시장 확장을 통한 뷰노의 신성장 동력 확보뿐 아니라 소비자들이 일상생활에서 필요한 생체신호를 측정하고 기록하며, 측정된 데이터를 병원과 공유하는 헬스케어 생태계 구축 기반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하티브 P30은 심전도 데이터를 분석해 정상동리듬·심방세동·서맥·빈맥 등 분석 결과를 제공하는 심전도 측정 의료기기로 작고 휴대가 간편해 언제 어디서든 30초 내 간단하게 심전도 신호를 측정할 수 있다. 특히 6유도(6-Lead) 정밀 측정이 가능해 스마트워치나 웨어러블·패치 등 단일 유도(Single Lead) 방식보다 정확한 정보를 제공한다.

하티브 BP30은 자동전자혈압계로 원 버튼 방식으로 간편하게 혈압 측정이 가능하고, 불규칙 맥파·고혈압 등을 직관적으로 표시해준다. 이밖에 하티브 TP30은 접촉과 비접촉 방식이 모두 가능한 2in1 체온계로 유아부터 성인까지 쉽게 활용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정희석 기자  leehan28@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희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