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토뉴스
일산 차병원서 계묘년 새해 첫아기 3명 탄생

[라포르시안] 2023년 계묘년 1월 1일 0시 정각 차 의과학대학교 일산 차병원에서 새해 첫 아기 3명이 동시에 탄생했다. 

올 해는 코로나19 이후 3년만에 처음으로 가족들과 아기의 대면 만남이 이뤄졌다. 

짱짱이·짱순이 엄마 김현정씨는 “기다렸던 아이들이 건강하게 태어나서 너무 대견하고 기쁘다”며 “아이 아빠는 안타깝게도 코로나19로 오지 못했지만, 새해 첫 날 많은 사람들의 축복 속에서 태어난 우리 쌍둥이들이 건강하고 밝게 자랐으면 한다”고 소감을 전했다. 

일산차병원 산부인과 김의혁 주치의는 “산모와 아기가 모두 건강하게 출산할 수 있어 기쁘다” 며 “저출산이 심해지는 상황에서 대면으로 소중하고 귀한 아기 탄생을 함께할 수 있어 기쁘다”며 “첫 아기의 탄생과 함께 출산의 기쁨과 생명의 소중함을 새해 첫 날 다시 한번 상기하는 시간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김상기 기자  bus19@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상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