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약계·병원
가정의학회, '세계가정의학회 아태지역회의' 부산 유치 성공

[라포르시안] 대한가정의학회는 2025년 제44차 세계가정의학회 아태지역회의(WONCA Asia Pacific Regional Conference)를 대한민국 부산으로 유치하는데 성공했다고 6일 밝혔다.

가정의학회에 따르면 지난 5일부터 시작해 8일까지 인도네시아 발리에서 개최되는 WONCA APR 컨퍼런스에서 차기 개최지 선정을 위한 평의회가 열렸으며, 위원회 회의에 참가한 회원국 만장일치로 한국이 2025년 아태지역회의 개최지로 최종 확정됐다. 

가정의학회 선우성 이사장은 지난 5일 진행된 WONCA 평의회에서 WONCA APR 컨퍼런스 2025를 부산으로 유치하기 위한 프레젠테이션에서 'Primary Care Transformation: Implementing High Value, High Quality Care'라는 주제를 제안하고, 2012년 제주에서 WONCA APR 컨퍼런스, 2018년 서울에서 World WONCA 컨퍼런스 개최에 이어 아시아-태평양 지역의 화합과 발전을 위해 다시 한번 한국에서 WONCA 학술대회의 성공 개최를 약속했다.

이번 WONCA APR 컨퍼런스 2025 개최를 통해 가정의학회는 국내 1차의료를 선도하는 학회로서 아시아 및 세계 학회 안에서의 위상을 높이고 의료계 전반에 걸친 1차의료의 중요성을 강조하는 계기를 마련했다. 

1979년 1회 개최 이후로 2년마다 아시아태평양 지역을 순회하며 개최되는 WONCA APR 컨퍼런스는 30개국 약 2000여 명이 참가해 3~4일동안 개최되는 대규모 국제학술대회이자 WONCA 아시아-태평양지역의 축제이다.

이번에 유치가 확정된 WONCA APR 컨퍼런스 2025를 부산으로 유치하기 위해 부산시, 부산관광공사, BEXCO가 함께 유치마케팅활동을 펼쳤으며, 지역사회 협력을 이끌어 내기 위해 선우성 이사장은 부산 마이스 앰버서더로도 활동할 계획이다.

이상섭 기자  sslee@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