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약계·병원
서울적십자병원, ‘공공의료 협력체계 구축사업’ 대표자 회의 개최

[라포르시안] 서울적십자병원(원장 문영수)은 지난 5일 LW컨벤션센터에서 ‘2022년 공공보건의료 협력체계 구축사업’ 원외 대표협의체 회의를 개최했다. 이번 회의는 서울서북권 지역 책임의료기관으로서의 서울적십자병원 역할을 소개하고 공공보건의료 협력체계 구축을 더욱 공고히 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 자리에는 문영수 서울적십자병원장을 비롯해 서울시 시민건강국·서울대 공공보건의료진흥원 등 서울시 보건의료체계 핵심 협력 기관들이 참석하고 강북삼성병원·서북병원 등 병원과 서울서북권역 보건소·소방서 주요 대표자들이 함께해 지역사회 협력과 공공의료 네트워크 강화에 대한 심도 있는 논의가 이뤄졌다.

문영수 원장은 “우리 지역의 공공보건의료 협력체계 구축사업에 협조해주고 계신 모든 구성원 들에게 감사드린다”며 “필수보건의료 문제 개선을 위해서는 잘 작동하는 공공보건의료 협력체계 구축이 반드시 필요하고, 적십자병원은 이를 위해 맡은 바 책임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서울적십자병원은 보건복지부로부터 마포구 서대문구 용산구 은평구 종로구 중구를 아우르는 서울서북권 지역 책임의료기관으로 지정돼 의사·간호사·의료사회복지사 등 전문인력으로 구성된 공공의료 본부를 신설하고 진료 협력 및 퇴원환자 연계 등 다양한 공공의료 사업을 수행하고 있다. 

정희석 기자  leehan28@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희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