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약계·병원
고대안산병원 "내년도 전공의 모집 만반의 준비"

[라포르시안] 고대안산병원(병원장 김운영)이 2023년 인턴 및 전공의 채용을 앞두고 우수인력 확보를 위해 심혈을 기울이고 있다.

지난 9월부터 11월까지 ‘찾아가는 전공의 모집 설명회’를 통해 ▲충남대 ▲전북대 ▲동아대 ▲조선대를 차례로 방문해 충청·전라·경상권역 의과대학 학생들을 대상으로 설명회를 개최한 바 있으며 지난달 16일부터 17일에는 메타버스 플랫폼을 활용한 비대면 신입 인턴 채용설명회도 실시했다.

특히 ‘전공의의 행복과 균형 잡힌 수련을 추구하는 젊은 병원’을 모토로 내걸고 전공의 휴게실 및 체력단련실 등 편의시설과 함께 근무 및 수련 환경 개선을 위한 다양한 제도와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세부적으로는 근무 이후 바로 충분한 휴식을 취할 수 있도록 원내 숙소 및 당직실에 침대를 배치했고, 병원 밖에서도 휴식 공간을 제공하기 위한 외부 숙소비를 매월 지원해 전공의들이 수련에 집중할 수 있도록 했다.

경조 휴가 제도 및 경조금 지급, 명절 및 생일선물 증정 등 실용적인 복리후생 제도를 운영하고 있다. 이밖에 국내 학술대회 및 해외학회 참석 지원(회당 최대 300만 원), 인턴 컨퍼런스(인문학 및 예술 관련 특강), 힐링 워크숍, 우수 전공의에 대한 각종 포상 제도를 운영하며 전공의들의 의학적 인문학적 소양 향상을 위한 교육환경 조성에도 힘쓰고 있다.

고대안산병원은 이 같은 노력을 통해 2022년 수련환경평가에서 전공의 근무환경 및 통합수련 부분에서 각각 만점을 받은 것은 물론 전공의 수련 교육 실행 부문 및 수련 규칙 주요 8개 항목 이행 여부 평가 기준을 모두 충족하며 국내 최고 수준의 수련환경을 갖춘 병원임을 입증했다.

김운영 병원장은 “고대안산병원은 경증부터 중증까지 다양한 임상경험을 제공할 수 있는 조건을 갖춘 지역 유일 상급종합병원”이라며 “수련 시간 준수, 연차 사용 보장 등은 물론이고 체계화된 수련 프로그램과 매년 도입되는 최첨단 의료장비를 바탕으로 최적의 수련환경을 구축하고 있다”고 말했다.

고대안산병원은 2023년에 인턴 28명, 레지던트(1년 차) 38명(별도정원 포함)을 모집할 예정이며 원서 접수 기간은 인턴 1월 25일부터 27일까지, 레지던트는 12월 5일부터 7일까지다.

정희석 기자  leehan28@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희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