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약계·병원
한양대병원 병원학교 ‘누리봄교실’, 개교 17주년 맞아

[라포르시안] 한양대학교병원(원장 윤호주) 병원학교 ‘누리봄교실’은 지난 24일 본관 3층 강당에서 ‘개교 17주년 기념식’을 열었다.

이날 행사에는 송순영 한양대학교병원 부원장, 윤순단 성동광진교육지원청 국장, 강태석 한마음회장 등 주요 보직자와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대학생 교사의 소감 발표, 미술치료 수업 영상 소개, 플래카드로 격려 메시지 전하기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2005년 11월 25일 처음 문을 연 ‘누리봄교실’은 국내 최초로 교육청 인가를 받은 병원학교다. 

백혈병이나 소아암 등 장기 입원하는 환아들이 병원에서도 학업을 지속하고 친구 관계를 형성할 수 있도록 돕기 위해 설립해 현직교사, 학생교사, 기업 등 여러 자원봉사자들이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있다.

병원학교 누리봄교실 교장 이영호 소아청소년과 교수는 인사말에서 “병원학교는 장기간의 치료로 학업의 연속성과 또래관계를 유지하기 어려운 환아들에게 안정을 주고 이들의 원적학교 복귀를 돕는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다”며 “17년이라는 오랜 기간 한결같이 아이들을 위해 힘써주시는 교육청 관계자, 자원봉사자, 재학생과 가족, 병원 교직원 여러분에게 깊은 감사의 인사를 드린다”고 말했다.

송순영 부원장은 격려사에서 “여러 봉사자들이 아이들을 위한 뜨거운 사랑의 마음으로 헌신해 주셔서 환우들이 병원에서도 꿈을 이어 나가고 있다”며 “앞으로도 많은 환아에게 희망을 심어줄 수 있도록 누리봄교실의 무궁한 발전을 기원한다”고 말했다.

이날 행사에서 병마와 싸우면서도 학업을 이어나가고 있는 환아들에게 우등상, 자원봉사를 해온 병원학교 교사들에게 감사장이 수여했다. 인터넷 서점 YES24의 도서 500권 기증식과 (주)크레온유니티 김유진 대표(미술교사 자원봉사자)의 ‘후원금 기부식’도 열렸다.

김상기 기자  bus19@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상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