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료와사회 헬스in사이트
 “겨울철 건강관리, 독감 예방 접종부터 시작해야”
서울의료원 가정의학과 정은진 과장.

[라포르시안] 해마다 겨울이 되면 추워진 날씨에 신체 활동이 줄어들어 근육과 신경이 위축되고, 겹겹이 옷을 껴입어 둔해진 움직임 때문에 낙상 사고도 늘어나게 된다. 밀폐된 실내에 머무는 시간이 늘면서 독감이나 호흡기 질환 감염 위험성 역시 높아질 수 있으며 송년회 등의 모임 증가에 따른 과식과 과음, 연말연시 과중한 업무로 인한 스트레스로 몸과 마음의 균형이 깨지기가 쉽다.

 코로나19 유행 이후 3년 만에 독감주의보 발령으로 트윈데믹이 우려된다며 의료 전문가들은 이번 겨울은 그 어느 때보다 건강관리에 힘써야 한다고 권고하고 있다.

서울의료원 가정의학과 정은진 과장은 겨울철 건강관리를 위한 5대 생활 수칙을 제시하면서 이것을 잘 준수하면 올 겨울도 건강하게 보낼 수 있다고 말했다.

첫째, 독감 백신을 꼭 접종해야 한다. 특히 임산부와 어린이, 만성질환자, 65세 이상 노인은 백신 접종을 통해 중증 질환의 위험을 낮출 수 있다. 독감 예방접종을 받은 사람은 코로나19에 걸리더라도 패혈증이나 뇌졸중 등에 걸릴 확률이 절반 가까이 감소한다는 연구 결과가 최근 미국에서 보고되기도 했다.

둘째, 체내에 적절한 수분을 유지한다. 난방으로 실내가 건조해지면서 코와 기관지의 점막이 말라 바이러스나 먼지 등에 대한 신체 방어 능력이 떨어지게 된다. 따라서 하루 1.5리터 이상 약간 따뜻한 물을 섭취하여 체세포에 영양 공급과 독소 제거로 체액 균형을 유지해야 한다.

세 번째는 청결한 위생 관리의 생활화로 손을 자주 씻고 주변을 소독하는 것은 아무리 강조해도 지나침이 없다. 손소독제를 최근 많이 사용하는데 보습제를 꼭 발라서 피부 손상을 방지하는 것도 중요하다.

넷째, 건강한 다이어트 계획을 세운다. 겨울철에는 에너지 소모가 줄어들어 영양이 풍부하면서 균형 잡힌 식단을 계획하고 이를 실천하는 것이 중요하다. 특히 면역력 강화에 도움이 되는 비타민C와 E, 항산화제의 섭취를 권장한다.

마지막으로 운동을 포함한 적정량의 신체활동을 유지한다. 걷기와 조깅 같은 가벼운 운동만으로도 건강을 유지할 수 있으며 이를 통해 면역 체계를 강화하여 감염성 질환에 대한 방어력도 향상할 수 있다. 특히 스트레스 감소와 숙면 유도로 바람직한 생활 습관도 길러 준다.

정은진 과장은 “무엇보다 움츠러들지 않고 추위에 맞설 수 있는 건강한 마음이 중요하며, 건강한 겨울나기를 위한 5대 생활 수칙을 오늘부터 당장 실천하는 것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라포르시안  webmaster@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라포르시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